• 최종편집 2022-08-17(수)
 

캡처sfh.JPG

 

 행정안전부는 국민이 제출하는 문서를 접수 즉시 데이터로 활용 할 수 있도록 「문서24 디지털 공공서식 서비스」를 대폭 개선한다고 밝혔다.  행정안전부와 성동구도시관리공단은 이번 서비스 개선을 통해업무처리 시간은 대폭 줄고 민원 편의는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그동안 민원인이 성동구도시관리공단에서 영상정보를 이용·제공 받기 위해서는 공단을 직접 방문하여 신청서를 제출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또한 신청서를 받은 업무담당자가 이를 승인하는 데에는 4∼10일가량 소요되었다. 행안부와 공단은 문서24 시스템을 통해 온라인으로 민원을 접수할 수 있도록 이를 개선하였으며, 민원 신청 시 「문서24 디지털 공공서식 서비스」를 통해 제공되는 “영상정보 이용·제공 청구서”를 활용하도록 하여 민원을 접수하는 즉시 문서의 데이터를 업무시스템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하였다. 

 

 민원인이 온라인으로 신청한 청구 내용을 담당자가 승인 처리하는 데 1일(최대 2일)이 소요됨에 따라 민원인의 불편이 크게 완화된다.  또한 문서24로 접수된 데이터가 업무시스템으로 연계될 수 있도록 하여, 종이문서 스캔, 공문회신, 영상정보 이용처리대장 관리 등 민원접수 후 수기로 처리하는데 소요 되었던 업무처리 시간도 획기적으로 단축 (건당 90분 정도)될 수 있게 되었다. 

 

캡처.JPG

< 문서24 디지털 공공서식 서비스 업무처리 흐름도 >

 

 행정안전부는 앞으로 「문서24 디지털 공공서식 서비스」 대상을 확대하여, 민원인이 직접 행정기관을 방문해야 하는 불편을 개선하고, 빠르고 정확한 민원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박덕수 행정안전부 공공데이터정책관은 “「문서24 디지털 공공서식 서비스」 대상을 지속적으로 확대하여 국민에게 편의를 제공하는 한편, 행정·공공기관의 업무처리 효율성을 제고하겠다.”라며, “이를 통해 문서 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는 데이터 기반 행정의 기초를 다지고, 데이터 활용을 용이하게 하는 행정문서의 혁신을 추진해 가겠다.”라고 말했다.

전체댓글 0

  • 4334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디지털 공공서식’으로 데이터 기반 행정 가속화하고 국민 편의 개선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